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2022년도 호화 부동산 현황 보고서 발간

호화 부동산 매각 인구 전 세계적으로 증가 추세 FOMO (소외에 대한 공포) 증후군 호소하는 일부 구매자들
전 세계 부유 구매자들 사이에서 ‘매우 중요한’ 조건 된 지속 가능성
최신 보고서 데이터는 20개국 최상위 1~5% 계층 대상으로 수집 약 3200만 가구의 부유층에 해당

2021-12-03 14:34 출처: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이 2022년도 호화 부동산 현황 보고서를 공개했다

뉴욕--(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03일 -- 세계적 호화 주거 부동산 중개업 네트워크인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LPI)이 2022년도 호화 부동산 현황 보고서(SOLRE) 내용을 공개했다.

이번 보고서는 세계 20개국 소득 상위 1~5% 개인들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이뤄진 것으로, 세계 호화 주거 부동산 시장에 유의미한 여러 주제들을 다루고 있다.

특히 LPI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3분기에 시작된 주택 구매 관련 주요 경향들이 2021년에도 계속 이어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호화 부동산에 대한 높은 수요, 가격 상승세, 수요 대비 낮은 공급 물량 추세가 앞으로도 이어지고, 호화 단독 주택이 매물로 나와 판매되기까지의 시간이 ‘불과 몇 시간밖에’ 되지 않는 경우가 많으며, 지속 가능성이 향후 주택 구매를 결정할 때 ‘매우 중요한’(66%) 조건임을 의미한다.

조사 결과, 전 세계적으로 주거 부동산을 매각하는 부유층 인구는 증가 추세에 있다. 호화 주택 구매자 가운데 다수(74%)가 경제적으로 매우 안정감을 느낀다고 응답했으나 75%가 자신들의 재량 지출 능력이 조만간 시험대에 오를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2022년에도 빠른 속도로 현 추세가 이어질 전망이지만, 호화 주거 부동산 시장이 점점 안정화되리라는 조짐도 나타나고 있다. 이는 과열이 장기화된 시장의 합병증을 피하는 데 아주 중요한 단계이다.

세계 부유층을 대상으로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LPI)이 조사를 실시한 결과, 호화 주택 구매자의 75%가 다음 주택을 구매할 때 환경 지속 가능성을 고려한다는 결과를 비롯해 다양한 주제의 결과가 도출됐다. 이렇듯 2021년 호화 주거 부동산 시장은 역사상 기록적으로 활발했던 시장으로 막을 내리게 됐다.

LPI 회장 Mickey Alam Khan은 “호화 부동산 시장이 이례적인 한 해를 보낸 끝에 내년에는 약간의 균형을 회복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호화 부동산 시장을 관측하려면 몇 년에 걸친 궤적을 함께 보는 것이 중요하다. 2020년 전반기는 팬데믹으로 사실상 마비 상태였다. 그러다 2020년 후반기에 들어 시장이 과열되기 시작했고 그런 추세가 2021년에도 이어져 2022년에도 유사한 궤적을 이어갈 전망이다. 다만 2022년에는 2021년보다 호화 부동산 매각 인구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호화 부동산의 실제 구매자는 적어지겠지만 그럼에도 시장은 계속 판매자 우위 시장일 것이다. 시장을 극도의 과열 상태로 몰고 갔던 팬데믹 상황이 점차 정상화되고 있다. 수요는 계속 강세를 보일 것이며, 2022년 호화 부동산 시장에는 건강한 뉴노멀이 자리를 잡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이제 지속 가능성은 호화 주택의 중요한 차별점이 되고 있다. 구매자들은 미래를 대비한 기능과 편의 시설을 소유하기 위해 프리미엄을 지불할 의향을 보이고 있다. 조사에 응답한 75%는 다음 주택을 구매할 때 지속 가능성을 염두에 두겠다고 대답했다. 인생 2막을 위한 집을 찾을 때 지속 가능성을 고려하겠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한 비율은 90%에 육박했다. 또한 조사 결과, 자녀 교육, 직장 이동, 기타 참작 요인으로 인해 가족과 가까이 지내려는 사람들이 ‘인생 2막’을 위한 집 탐색을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 구매를 할 때 지속 가능성을 중요한 조건으로 밝힌 사람들은 상속인에게 구매 주택을 유산으로 물려줄 의향이 71% 높았다. 지속 가능성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구매자 수준이 높아진 것은 판매자 입장에서도 이로운 일이다. 그런 구매자는 빠른 시일 안에, 비교적 높은 예산으로 거래하기를 희망하기 때문이다.

FOMO (Fear of Missing Out), 즉 소외에 대한 공포 증후군은 어디서든 일어날 수 있는 흥미로운 현상으로, 소셜 미디어 게시글을 많이 접할 때 흔히 발생한다. 1년 동안 국내에만 머물며 과열된 시장 소식을 듣다 보니 호화 부동산 구매자의 약 26%가 상당한 수준의 FOMO 증상을 호소했다. FOMO는 다양한 방식으로 나타나는데, 첫째로는 가격이 감당할 수 없는 수준으로 뛰어 정말로 ‘배를 놓친’ 순간에 발현되고, 이와 마찬가지로 강력한 두 번째 증상은 주요 구매를 위해 자금을 조정하는 것으로 발현된다.

코로나19 우려가 여전한 현 시점에서, 이번 조사는 부동산 시장이 팬데믹 여파의 상당 부분을 이미 받아들였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는 재택근무 환경을 수용할 주택을 찾는 것이 지난해 호화 부동산 시장의 최대 트렌드였다는 사실과 비교된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호화 주택 구매자의 상당수가 재택근무 환경을 유의미하게 생각하고 있다. 호화 주택 구매자의 27%가 재택근무 환경을 ‘중요한 조건’으로 언급했다. 재택근무와 그로 인한 문제, 집에 머물며 받는 스트레스 등은 주택 구매를 결정할 때 여전히 중요한 조건으로 작용하고 있다.

구매자들은 재택근무의 스트레스를 해소할 방안으로 실내 엔터테인먼트, 동네 유흥거리, 스파/온수 욕조 같은 휴식 시설, 전문 칵테일 시설, 미디어와 게임 전용 방과 같은 오락 공간을 꼽았다.

이번 보고서에 실린 기타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전 세계적으로 부유층은 가격대와 상관없이 주거 부동산을 구매에 꾸준히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렇게 응답한 비율은 지난해 대비 33% 증가했다. 2021년이 끝날 시점에 구매자 대기 현상이 일어나 2022년 호화 부동산 시장이 활기를 띠며 시작될 것으로 예측된다.

·부유층 1400만 가구 이상이 주거 공간을 구매하는 데 관심을 보이고 있고, 그중 640만 가구가 호화 부동산 구매 의지를 보이고 있다. 이밖에 호화 부동산 소유주 120만 명이 3년 안에 부동산을 매각할 의지를 나타냈다. 이는 지난해 대비 32% 증가한 수치다. 기록적인 밸류에이션이 이러한 결정에 주된 역할을 한 것으로 파악된다.

·이 모든 요소들을 종합해 보았을 때, 글로벌 가격 안정화와 시장 정상화가 2022년부터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 잠재적 구매자와 판매자(각각 1030만 명과 400만 명) 사이에 크게 벌어진 간극도 서서히 좁혀져 균형을 이루고 있다(구매자 640만 명과 판매자 520만 명).

·전 세계적으로 주거용 부동산 수요가 늘어나는 경향은 2022년에도 지속될 전망이다. 2022년 말 기준 시장에서 주거 부동산을 구매하는 개인 비율은 유럽의 경우 2021년 19%에서 2022년 39%로, 아시아/태평양의 경우 2021년 30%에서 2022년 37%로 증가할 것을 전망한다. 중동에서 조사에 응답한 참여자 중 46%, 특히 사우디 아라비아와 UAE에 거주하는 소비자들은 자산 다각화의 일환으로 주거 부동산을 매입에 지대한 관심을 보였다. 북미의 경우 2021년 21%에서 2022년 25%에서 가장 근소한 성장 폭을 보일 것으로 예측된다.

·호화 부동산 소유주가 매각을 고려하기 시작했다. 재화와 서비스 관련 문제로 건물 신축 작업이 지연되면서 기존 주택에 대한 관심이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다. 다만 지난해 부동산 소유주들은 매각에 그리 적극적이지 않았고, 매물 부족으로 대부분의 호화 부동산 시장이 상당한 가격 상승세를 그렸다. 그런데 이제는 호화 부동산 소유주들이 시기가 됐다고 판단했기 때문에 매각 의향이 두 배 이상(11%에서 28%로) 증가했다. 실제로 부동산 소유주의 71%가 올해 자신들의 부동산 가치가 상승할 것이라 전망해 강력한 매각 인센티브를 형성하고 있다. 평균적으로 호화 부동산 소유주는 지난해 3~4%대인 상승률이 올해는 약 4~5%대일 것으로 예상한다.

·심리적으로는 여전히 판매자 우위 시장이다. 실질적으로는 앞으로 구매자와 판매자 비율이 비교적 균형이 잡힐 것으로 예상된다. 부유층 소비자들이 주거 부동산 시장에 진입하면서 호화 주거 부동산을 찾는 비율은 2021년 58% 감소했다(전체 부유층 기준 34%에서 20%로 감소). 반면 절묘하게도 호화 부동산 판매자 수는 26% 증가세를 보였다(전체 부유층 기준 13%에서 16%로 상승).

·코로나 영향으로 외곽 지역에 가는 사람들이 많아졌으나 조사 결과에 따르면 도심부의 호화 주거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건재하다. 전 세계 호화 부동산 구매자의 절반 이상(55%)이 다음 부동산을 도시에서 구매하겠다고 응답했고, 그중 77%가 출퇴근권 내에서 구매하겠다고 응답했다. 특히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호화 부동산 구매자들은 다른 지역에 비해 도심 매물을 선호하는 경향이 두드러졌다.

·북미 지역에서 단독 주택 인기가 급증하고 있다. 조사 결과 단독 주택 인기가 전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유럽/중동 구매자의 40%, 아시아 태평양 구매자의 29%는 넓은 공간과 사생활 보장을 이유로 호화 단독 주택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이 유형의 주택 수요가 전년 대비 늘어난 데에는 호화 부동산 구매자에게 공동 주거 공간의 매력도가 떨어진 것이 종합적으로 영향을 미쳤다. 북미가 이 유형의 주택 수요 증가세를 주도하고 있다.

·생애 최초로 호화 부동산을 구매하는 신규 계층이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 부유층 소비자 전체를 놓고 보았을 때, 100만 달러 미만 가치의 부동산을 구매하는 것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는 팬데믹으로 부동산 구매를 미뤘거나 이제야 부동산 구매 의향과 능력을 갖추게 된 중산층 구매자들이 시장에 진입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이로 인해 생애 최초로 호화 부동산을 구매하는 인구가 늘고 있다. 미국 달러로 100만~190만달러대의 부동산을 구매하는 비율이 39%에서 44%로 증가했다. 많은 사람이 호화 부동산을 나눠 갖는 이 현상은 북미 지역에서 특히 두드러지며, 비교적 소수의 집단이 고도로 축적된 부를 소유하는 경향을 띠는 아시아 태평양과 유럽/중동에서는 비교적 덜 두드러진다.

자세한 정보 및 보고서 확인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LPI) 개요

Luxury Portfolio International (luxuryportfolio.com)은 세계적 호화 주거 부동산 중개업과 일류 중개사들의 네트워크로, 전 세계를 대상으로 우수한 마케팅과 인텔리전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유명 독립 부동산 회사들의 글로벌 네트워크 기업으로 70여 개 국에서 550개 회사와 15만 명의 영업사원 네트워크를 보유한 Leading Real Estate Companies of the World® 산하에서 호화 부동산 사업을 전담하고 있다. 지난해 전 세계에서 이 네트워크 회원들이 참여한 거래수만 130만 건이 넘는다. LPI는 매달 200여 개 국가/지역에서 글로벌한 방문객을 유치하고 있으며, 연간 5만 채 이상의 호화 주택을 판매하고 있다. Well Connected.™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